최종편집 : 2021-02-25 오후 02:24:09  

전체기사

농업/수산/축산

사건사고

경제일반/기업/산업

사회단체

종합

커뮤니티

공지사항

시민게시판

온양역사 100년

뉴스 > 사회경제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전기차 충전기 커넥터 단일 규격화 절실

차량 생산회사와 차종에 따라 제각각 불편 가중

2021년 01월 13일(수) 11:04 [온양신문]

 

전기차 표준 충전 방식 외 다른 방식을 이용하는 차량의 충전 불편에 대한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특히 2020년 말 기준 아산시에 등록된 전기차는 총 941대로 승용 727대 화물 100대, 버스 34대, 관용차 16대, 이륜 64대다.

이중 현대기아차에서 생산 보급하는 블루온·레이·쏘올·아이오닉은 DC차데모 10핀을 사용하고 잇고, 또 아이오닉·코나·니로·쏘올은 DC콤보 7핀(급속)으로 급속 충전방식이며 완속의 경우 전부 AC단상 5핀을 사용한다.

또 르노삼성의 SM3 ZE는 AC3상 7핀으로 급속 충전하고 완속의 경우 AC단상 7핀을 한국GM의 스파크와 볼트는 현대 기아차의 아이오닉·코나·니로·쏘올과 같은 DC콤보 7핀(급속)으로 급속 충전방식이며 완속의 경우 전부 AC단상 5핀을 사용한다.

또 BMW의 i3는 급속 DC콤보 7핀, 닛산의 Lesf는 급속 DC차데모 10핀을 완속의 경우 전부 AC단상 5핀을 사용한다.

따라서 차량 생산 업체에 따라 각기 다른 방식을 선택하고 있어 충전소에 설치된 충전기 커넥터와 차량 측 소켓이 달라 충전을 하지 못하는 겨웅가 발생한다,

특히 지난해 말 르노삼성은 SM3 전기차 모델 단종에 앞서 할인 판매를 실시해 56대가 보급 됐으며 SM3 보급은 2017년부터 2018년 30대, 2019년 9대, 2020년 57대가 보급된 것으로 알려졌다.

국가기술표준원은 충전방식 콤보1(DC콤보) 통일화를 위해 지난 2017년 KS 개정 고시하고 한국환경공단과 한국전력공사 등 공공급속충전기 구축 기관에 DC콤보 외 타 충전방식 보급을 지속적으로 요청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와 관련 한 SM3 전기차주는 “전기차 충전소가 곳곳에 설치되고 있는데 충전소를 설치하면서 모든 전기차에 설치된 차량측 소켓에 맞는 충전기 커넥터를 설치해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산시 관내에 AC3상 7핀 방식 충전소는 아산시청, 모종1주차장, 온양온천시장 주차타워, 호서웨딩프라자, 탕정농협 하나로마트, 탕정, 둔포면 행정복지센터, LH아산에너지사업단 등에 설치된 것으로 알려졌다.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양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온양신문

 

 

해외입국 신창면 주민 코로나19 확진 [임재룡] 기자

영어특화도서관 역할 증대에 기여 [온양신문사] 기자

교원양성 역량진단 최우수 A등급 [온양신문사] 기자

기업체 전수조사 관련 5명 코로나19 확진 [임재룡] 기자

선문대 평생교육원 2021 수강생모집 [온양신문사] 기자

24일 아산에서 코로나19, 3명 추가 발생 [임재룡] 기자

아산시기업인協, 후원물품 전달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최근기사

 

산재 비중 높은 건설업…안전관리..  

해외입국 신창면 주민 코로나19 ..  

[부고] 조인성 아산시축구협회장 ..  

2021년 1/4분기 가축동향조사 실..  

영어특화도서관 역할 증대에 기여  

‘1577-4237 우리 아이 마음건강..  

신규 보건교사 코로나19 대응 비..  

충남교육청,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충남교육청, 2021년 신학기 코로..  

교원양성 역량진단 최우수 A등급  

염치읍, 산불예방 위한 영농부산..  

탕정면 행복키움추진단, ‘노인자..  

신창면행복키움추진단, 복지사각..  

(재)아산시미래장학회-아산교육지..  

“가장 사랑받는 대학 될 것”  

2021 대백제전 추진상황보고회 개..  

기업체 전수조사 관련 5명 코로나..  

송악면 코로나19 대응 민관협의회..  

온양3동 행복키움추진단, 독거노..  

둔포 늘푸른화원, 둔포면 행복키..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김병섭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섭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