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5 오후 05:41:58  

전체기사

정치

아산시의회

아산행정

종합

충남도정

정부/일반행정

충남도의회

커뮤니티

뉴스 > 정치행정 > 아산행정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박 시장, “학교 무상급식 부담률 재조정 필요”

김태흠 지사 “지난해 비율 조정, 시기적으로 어려워”

2024년 02월 21일(수) 18:53 [(주)온양신문사]

 

↑↑ <사진제공=아산시>

ⓒ 온양신문

박경귀 아산시장이 2월 21일 “충남교육청과 지방지차단체(충남도·시군)가 분담하고 있는 학교 무상급식 재원 부담률 재조정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박 시장은 이날 충남도청에서 김태흠 지사와 14개 시군 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민선8기 제5회 충청남도지방정부회의’에서 이같이 건의했다.

학교급식은 법률(학교급식법 제8조)에 따라 급식운영비와 식품비를 학교 및 보호자가 부담하는 것이 원칙이다. 다만 우수 지역농산물을 사용해 급식의 질을 향상할 수 있도록 광역(시·도) 또는 기초자치단체(시·군·구)가 급식 경비를 지원할 수 있다.

충남의 경우, 학교 무상급식 재원을 지자체 40%(도 15%, 시군 25%), 교육청 60%씩 부담하고 있다.

아산시 역시 147개 학교, 5만 2천여 명의 급식에 대한 경비를 지원 중이다. 하지만 아산시는 물가 상승 및 도시화에 따른 학생 수 증가로 학교급식 부담액이 꾸준히 늘면서 재정 부담이 가중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에 따라 지자체와 교육청의 부담 비율을 30:70으로, 지자체 부담 중 도와 시·군의 부담률을 50:50으로 조정해야 한다는 게 박 시장의 설명이다.

박 시장은 “울산광역시는 지자체와 교육청 비율을 30:70으로 조정하는 등 교육청의 부담률을 확대하는 추세다. 지자체의 비율도 21:9로 광역지자체가 기초지자체보다 더 많이 부담하고 있어 가장 바람직한 모델인 것 같다”고 소개했다.

특히 박 시장은 “도와 시, 교육청의 부담 비율을 ‘15:15:70’으로 조정하면 도의 부담은 추가되지 않는 상황에서 교육청의 역할을 높여 시·군은 큰 효과를 보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시군 차원에서는 교육청과 협의가 쉽지 않다. 도 차원에서 결단을 내려 새로운 협약을 통해 조정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요청했다.

이 같은 건의에 김태흠 지사는 “지난해 무상급식 부담 비율을 조정하고 아직 1년도 지나지 않은 시점에서 재조정하기는 시기적으로 어렵다”며 “일단 올해 운영 상황과 도와 교육청의 재정 상황을 지켜본 뒤 검토하는 것이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는 ▲산불피해 최소화를 통한 도민 인명 보호 안건에 관한 토론과 ▲국립치의학연구원의 천안 설립 촉구를 위한 결의 서명을 진행했다.

↑↑ <사진제공=아산시>

ⓒ 온양신문


↑↑ <사진제공=아산시>

ⓒ 온양신문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주)온양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온양신문사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주)온양신문사

 

 

아산시, 식중독 예방 및 음식문화 개선 캠페인 전개 [온양신문사] 기자

“통합 RPC 설립, 해맑은벼 및 직파재배 단지 확대” [온양신문사] 기자

도박게임에 도용된 이순신 장군 [온양신문사] 기자

아산시공무원노동조합, 배 과수농가 농촌일손돕기 펼쳐 [온양신문사] 기자

제2회 영인산철쭉제 막바지 홍보 구슬땀 [온양신문사] 기자

아산시, 현장 훈련으로 2024년 여름철 풍수해 대비 철저 [온양신문사] 기자

도시재생 위한 도시재생 씨앗사업 접수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최근기사

 

아산시, 식중독 예방 및 음식문화..  

“통합 RPC 설립, 해맑은벼 및 직..  

도박게임에 도용된 이순신 장군  

아산시니어클럽, ‘삼자연계’ 협..  

충남도의회, 의장협의회 서천시장..  

‘학교보건실 약품구매 자료요구 ..  

초대천 정비와 기지시박물관 환경..  

국외소재 문화재 제자리 찾기 운..  

방치된 안면도 지포지구 내 사유..  

“치유농업, 복지정책 연계해 농..  

“청년농 3000명 유입 속도 더 내..  

‘2024 라이브커머스 지원사업’ ..  

나는‘자랑스러운 아산경찰’이다  

해외 31개국 외교관 충남 찾았다  

세월호 참사 10주기 아산시민 촛..  

아산시공무원노동조합, 배 과수농..  

제2회 영인산철쭉제 막바지 홍보 ..  

아산시, 현장 훈련으로 2024년 여..  

도시재생 위한 도시재생 씨앗사업..  

아산시 스마트드론운영팀, 드론 ..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주)온양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대표이사 : 신홍철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신민철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민철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