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5 오후 02:04:45  

전체기사

사설

온천동메아리

기고문

기획기사

종합

칼럼

행복한아산

아산의 야생화

아산의 길

커뮤니티

공지사항

시민게시판

온양역사 100년

뉴스 > 사설칼럼 > 기획기사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아산지역의 3.1운동 관련 인명록(3)

김천봉·박진화·손천일·정윤흥·곽창영…

2019년 01월 18일(금) 14:50 [온양신문]

 

순천향대학교 아산학연구소는 지난해 4월 아산지역 3.1운동 100주년 기념사업을 위한 학술조사용역 결과 보고서를 발표했다. 이 보고서에는 총론과 연구네역 요약, 주제별 연구내용 등이 수록돼 있는 데 본지는 지난해부터 총론과 요약에 이어 주제별 연구내용 중의 하나인 각 지역별 현쟝조사를 연재한 바 있다.

이번부터는 2019년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아산지역의 3.1운동 참여자들에 대한 독자들의 이해를 돕고자 아산지역 3.1운동사에서 등장하는 주요 인물들을 조명하는 ‘아산 3.1운동 관련 인명록’을 연재한다. <편집자註>

▲김천봉(金千鳳, 1894~1970)
인접 인주면 사람임에도 불구하고, 1919년 4월 4일 선장면 선장시장에서 독립만세운동을 선도하고 약 200여 명의 군중과 함께 조선독립만세를 불렀다. 군중을 지휘해 헌병주재소로 몰려가 돌을 던지며 시위운동을 전개했다.
1919년 6월 26일 경성복심법원에서 보안법 위반 및 소요죄로 징역 2년 6월, 1919년 9월 4일 고등법원에 상고해 법정에서 “나의 행위는 조선민족으로서 정의·인도에 기초한 의사활동으로써 범죄가 아니다”라고 독립만세운동의 정당성을 주창했지만 상고 기각돼 옥고를 치렀다.
정부는 고인의 공훈을 기려 2007년에 건국훈장 애족장을 추서했다.

▲박진화(朴鎭和, 1885~1941)
다른 이름으로 박태화(朴泰和), 박칠동(朴七童) 등이 기록에 나온다. 1919년 4월 2일 오후 8시 경 주민 약 200여 명과 함께 학성산 위에 모여 불을 피우고 대한독립만세를 부른 후, 이덕균(李悳均)과 마을 주민을 선도하여 면사무소, 주재소, 공립보통학교로 가서 돌을 던지며 시위를 전개했다.
1919년 5월 2일 공주지방법원, 1919년 6월 28일 경성복심법원, 1919년 9월 6일 고등법원에서 보안법 위반 및 소요로 징역 3년을 받고 옥고를 치렀다.
정부는 고인의 공훈을 기려 2008년에 건국훈장 애족장을 추서했다.

▲손천일(孫天日, 1882~? )
1919년 4월 2일 밤 8시경 신창면 읍내리 주민 200여 명과 함께 학성산에 올라가 횃불을 올리며 대한독립만세를 외쳤다. 이덕균이 신창면에 있는 면사무소, 주재소, 보통학교를 습격해 건물을 파괴하자고 말하자, 이에 찬성했다.
손천일이 박진화와 함께 군중을 지휘해 신창면사무소에 도착했을 때 정윤흥(鄭允興)은 투석하여 문 두 개를 부수고 주재소로 쇄도하면서 돌을 던져 문등(門燈) 유리를 깼다.
이들은 다시 보통학교에 가서 박진화가 먼저 돌을 던지자 손천일 등도 함께 돌을 던지며 유리창 272개와 문 4개를 부쉈다. 이 일로 체포돼 1919년 9월 6일 고등법원에서 소요 및 보안법 위반으로 징역 1년 6월을 받았다.
정부는 고인의 공훈을 기려 2011년 건국훈장 애족장을 추서했다.

▲정윤흥(鄭允興 , 1890.4.8.~1950.3.3)
본적과 주소가 모두 충청남도 아산 신창 읍내리이다. 1919년 4월 충남 아산군 신창면 학성산에서 독립만세운동에 참여해 주민 2백여 명과 함께 독립만세를 외치고 신창면사무소, 同 주재소, 동 보통학교로 가서 기물을 파괴하는 등 활동하다 체포돼 징역 1년 6월을 받았다. 3.1운동으로 2017년도에 건국포장을 받았다.

▲곽창영(郭昌榮, 1879~1950)
1919년 3월 31일 아산 탕정면·염치면·배방면 및 송악면 등에서는 2,500여 명의 군중이 모여 각 동리 산 50여 개소에서 횃불을 올리고 대한독립만세를 외치며 일제히 만세운동을 전개했다.
곽창영은 송악면 만세운동에 참여했다가 붙잡혀 1919년 4월 25일 온천리 헌병분견소에서 소위 보안법 위반으로 태(笞) 90도(度)를 받았다.
정부는 고인의 공훈을 기려 2010년에 대통령표창을 추서했다.

▲신치공(申致公, 1878~1932)
1919년 3월 31일 밤 아산군 탕정면, 염치면, 배방면 및 송악면 등의 여러 면에서는 각 동리 산 50여 개소에서 횃불을 올리고 2,500여 명의 군중이 대한독립만세를 높이 외쳤다.
아산 송악면에서 전개된 만세운동에 참여했다가 붙잡혀 1919년 4월 8일 온천리 헌병분견소에서 소위 보안법 위반으로 태(笞) 90도(度)를 받았다.
정부는 고인의 공훈을 기려 2010년에 대통령표창을 추서했다.

▲박민성(朴敏成 1887.10.20.~1943.11.10)
본적은 경상남도 양산 웅상 덕계 750, 주소는 충남 아산 신창 오목 190이다. 1919년 3월 18일 충남 아산군 신창면에서 독립만세운동을 주도하다가 체포돼 태 90도를 받은 사실이 확인된다. 2008년 대통령표창을 받았다.

▲오상근(吳相根 1883.10.8.~미상)
본적은 충청남도 보령 미산 삼계 3이고 주소는 충남 아산 선장 돈포리이다. 1919년 4월 4일 충남 아산군 선장면 선장시장에서 독립만세운동을 계획해 주민 2백여 명과 독립만세를 부르고 동면 헌병주재소에 투석하는 등 만세시위를 전개하다가 체포돼 징역 2년 6월을 받은 사실이 확인된다. 2011년 애족장을 받았다.

▲김원배(金元培, ?~? )
본적은 충청남도 아산 신창 읍내리이고 1919년 4월 1일 충남 아산군 신창면 학성산 위에서 봉화를 올리고 동민 약 200명과 독립만세를 고창하였고 면사무소, 주재소, 보통학교 등을 습격하며 시위하다 체포돼 징역 6月을 받은 사실이 확인된다.
2012년 대통령포장을 받았다.

임재룡 기자  skyblue6262@naver.com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양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온양신문

 

 

상대방도 이익 되게 하는 대인의 삶 [온양신문사] 기자

사람 귀한 줄을 아는 기업인 [온양신문사] 기자

“사람의 마음을 아는 공직자” [온양신문사] 기자

[아산의 길] 관선재 숲길 산책 [온양신문사] 기자

“내 인생은 오직 그림과 글씨였어요” [온양신문사] 기자

“변화는 우리가 피할 수 있는 것 아냐” [온양신문사] 기자

“내 삶이 연꽃처럼 아름다우면 좋겠어요”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사무관급 11명 퇴임, 과장급 연쇄 ..

아산시의회 후반기 험난한 여정 예..

‘봉사는 수혜자 중심으로 이루어져..

아산의 ‘형제는 용감했다’

지역 정가의 巨木 황명수 전 의원 ..

도의회 안장헌·김영권·조철기 상..

“현장중심 의회, 시민 복리증진에 ..

아산시 코로나19 17번째 확진자 발..

“향후 인사, 관례와 형식에 구애받..

아산 아름다운CC 포스트시즌 진출 ..

 최근기사

 

상반기 819건 계약심사…150억 절..  

“코로나 막자” 해수욕장 발열체..  

온양2동, 태랑과 함께 반찬나눔 ..  

탕정면, 육군 32사단 세종시경비..  

송악면 행복키움추진단, 찾아가는..  

인주면, 2020년 찾아가는 복지서..  

행복신협, 둔포면 취약계층 주거..  

송악면, 코로나19로 부족한 농촌..  

충남소방, 전국 소방장비발전 연..  

제11대 충남도의회 후반기 원구성..  

충남도의회 운영위원장 홍기후, ..  

‘8전9기’ 충남아산, 경남 상대..  

충청남도일자리진흥원과 업무협약..  

포스트 코로나19 대응, 신규과제 ..  

‘일회용품 사용 근절’ 분야별 ..  

아산시, 권곡문화공원 조성 한창  

올해 개관 목표로 어린이청소년도..  

9월, 아산시육아종합지원센터 문 ..  

맹주완의 [행복한 아산 만들기]  

여름철 신정호 야외 물놀이장 휴..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김병섭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섭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